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캐나다의 소셜 미디어 분석 회사인 Sysmos가 지난 1월 14일 트위터 유저 조사결과를 발표했습니다. 작년 10월 16일부터 12월 16일까지 트위터 활동을 한 1,300만 명의 계정을 분석한 결과라고 하는데 단연, 미국이 50.88%로 과반을 점유했더군요. 작년 6월에 62.14%를 기록했던 것에 비해 트위터가 다른 국가로도 충분히 확산되고 있다는 증거가 될 것 같습니다.

대한민국도 상당히 늘고 있지만 아직도 전세계와 비교해본다면 어림반푼어치 없을 정도의 점유율인 것 같습니다. 0.47%를 기록한 뉴질랜드보다도 적은지 결국, 20위안에 우리는 없더군요. 트위터의 특성 상 브로드밴드가 필요한 서비스가 아니고 언제 어디서나 편하게 접속이 가능하다는 장점 때문에 브라질, 인도네시아 등도 10위권 안에 충분히 들어가갈 정도로 트위터 액티비티가 강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 

<국가별 트위터 유저 점유 분포>

도시별로 트위터 계정과 트윗수도 공개가 되었는데 특이하게 뉴욕은 유저수에서는 1.44%를 점유했으나 트윗수에서는 2.37%를 점유해 가장 수다스러운 도시로 기록이 되었습니다. ㅋㅋ 언제쯤 대한민국도 10위권 안에 들어갈지? 결국, 인구수와도 관련이 있겠지만 그만큼 한글 트위도 늘어났으면 하는 개인적인 바램이 있습니다. ^^



Posted by 비회원

댓글을 달아 주세요